• 구름많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2.7℃
  • 흐림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1.1℃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2.2℃
  • 맑음부산 2.5℃
  • 구름많음고창 1.8℃
  • 흐림제주 6.6℃
  • 구름많음강화 -0.8℃
  • 구름많음보은 -0.1℃
  • 구름많음금산 0.6℃
  • 흐림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ECONOMY

한은, 기준금리 1.00→1.25% 인상....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올린다

URL복사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1.25%로 0.25%p 올렸다. 이례적으로 두 차례 연속 기준금리를 올리면서, 기준금리는 22개월 만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직전 수준(1.25%)으로 복귀했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는 14일 통화정책방향 회의에서 현재 연 1.00%인 기준금리를 1.25%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앞서 금통위는 2020년 3월 16일 코로나19로 경기 침체가 예상되자 기준금리를 한 번에 0.50%포인트 낮추는 이른바 ‘빅컷’(1.25%→0.75%)을 단행했고, 5월 28일 추가 인하(0.75%→0.50%)를 통해 2개월 만에 0.75%포인트를 내렸다.

이후 기준금리는 같은 해 7, 8, 10, 11월과 작년 1, 2, 4, 5, 7월 무려 아홉 번의 동결을 거쳐 8월, 15개월 만에 0.25%포인트 인상됐고, 11월과 이날 0.25%포인트씩 두 차례 잇따라 추가 상향 조정됐다. 금통위가 기준금리를 2회 연속 인상한 것은 2007년 7월과 8월 이후 14년여만의 일이다.

이 같은 조치는 석유·원자재 가격 상승, 공급병목 현상, 수요 회복에 따라 인플레이션(물가상승) 우려가 커지는 데다 가계대출 증가, 자산 가격 상승 등 ‘금융 불균형’ 현상도 여전하기 때문이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작년 동월 대비)은 지난해 ▲ 4월 2.3% ▲ 5월 2.6% ▲ 6월 2.4% ▲ 7월 2.6% ▲ 8월 2.6% ▲ 9월 2.5%로 6개월 연속 2%를 웃돌다가 10월(3.2%) 3%를 넘어섰다. 더구나 이후 11월(3.8%)과 12월(3.7%)까지 4분기 3개월간 3%대에서 내려오지 않았다.
 

작년 3분기 말 명목 국내총생산(GDP) 대비 민간 신용(자금순환표상 가계·기업 부채 합) 비율은 219.9%로, 통계가 시작된 1975년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가계부채(1844조 9000억 원)만 1년 새 9.7% 늘었다.


RESEARCH NEWS


Today's Number

더보기

Legislation

더보기
'지능화·고도화' 보험사기 근절 위한 범정부대책기구 신설 추진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윤관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보험사기 근절을 위한 보험사기방지특별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14일 밝혔다. 불필요한 보험금 누수에 따른 보험료 인상 등 사회적 문제가 된 보험사기에 대응하고자 지난 2016년 보험사기방지특별법(이하 특별법)이 제정·시행됐다. 다만, 이후에도 보험사기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등 특별법의 실효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돼 왔다. 실제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보험사기 적발 금액은 2016년에 7185억원에서 2020년 8985억원으로 법 시행 이후에도 25% 이상 증가했다. 최근 병·의원에 환자를 공급하고 진료비의 10~30%를 수수료로 취득하는 브로커 조직이 등장해 환자의 실손의료보험을 악용하며 보험사기를 부추기고 있다. 또, 1020 젊은 층이 SNS 등을 통해 공범을 모집해 조직적으로 고의충돌사고를 일으켜 보험금을 편취하는 등 보험사기가 갈수록 조직화·지능화되고 있어 보험사나 관계기관의 단편적인 노력만으로는 근절에 한계를 보이는 상황이다. 이번 특별법 개정안에는 수사기관과 금융당국, 건강보험공단, 보험업권 등 보험사기 유관 기관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는 '범정부대책기구' 신설방안을 규정함으로써 공·민영보험정보교류

News

더보기